뉴스 > 기타종합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(주)포콤방범시스템, 수익 일부 취약계층 복지사업에 기부
‘서대문 나눔 1% 기적 성금 사업’ 2호점 탄생
 
서부신문 기사입력  2023/11/29 [10:30]
▲  이성헌 서대문구청장(오른쪽)과 최규득 대표가 기부 약정 협약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.   © 서부신문



서대문구(구청장 이성헌)는 홍제3동에 위치한 (주)포콤방범시스템(대표 최규득. 서대문구상공회 회장)과 최근 ‘서대문 나눔 1% 기적 성금 사업’ 참여를 위한 기부 약정을 체결했다.

이는 소상공인의 수익 일부를 기부받아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하는 선순환 복지사업이다. 지난달 역시 홍제3동에 소재한 갤러리 카페 ‘오리재’와의 첫 약정 이후 채 한 달이 지나지 않아 2호점이 탄생했다.

구는 수익 일부분을 자발적으로 기부하기 원하는 업체와 약정을 체결하며 참여 업체는 ‘나눔 1%의 기적’ 인증 현판을 부착하고 기부에 따른 세제 혜택을 받는다.

이 사업에 2호점으로 참여한 최규득 대표는 “소상공인들의 작은 나눔으로 저소득 계층을 위한 구 복지사업에 기여할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많은 분이 동참해 1,000호점 탄생 소식을 듣게 됐으면 좋겠다”고 말했다.

해당 업체에서 개최된 현판식에는 이성헌 구청장과 최규득 대표를 비롯해 관내 소상공인과 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.

이성헌 서대문구청장은 “지난달 나눔 1% 기적의 문이 열렸고 그 문이 더 넓은 나눔의 길로 이어지도록 2호점으로 동참해 주신 최규득 대표님께 감사드리며 민관이 함께 협력해 차별화된 새로운 복지 체계를 만들어 갈 수 있길 희망한다”고 말했다.

<이용익 기자>

 

▲     © 서부신문
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
기사입력: 2023/11/29 [10:30]  최종편집: ⓒ seobunews.co.kr